• 북마크
  • 접속자 11 (1)
  • 새글

자유게시판

인연도 변한다

32 2020.01.03 15:32

짧은주소

본문

인연도 변한다

 

 

인연이 끊어지고 달라지는 소리가 사방에 요란하다.

부모님 돌아 가시니 일가, 친척이 멀어지고, 직장을 그만 두니 동료들도 연락이 두절되고,

하루를 멀다 하고 전화질 하든 초빼이 친구들이 전화 조차 드문 드문하다.

 

몸이 게을러 지니 나가길 싫어하고, 지갑이 빼빼하니 불러도 못 나가는 핑계가 풍년이다.

몸이 멀어지니 마음도 멀어지는지?

인연이 멀어지는 소리가 가을 바람에 낙엽 구르는 소리처럼 바스락 바스락 한다.

 

세월 따라 인연도 달라지는 것을 예전엔 몰랐다. 

어린 시절의 친구들이 그대로 늘 함께 있을 줄 알았는데..

그리고 학창 시절의 친구들도 늘 영원한 친구라며 언제나 함께 할 줄 알았는데...

 

사회 생활 친구들과 늘 함께 삶을 이야기 하며 한 잔의 쓰디 쓴 커피에 인생과 그리움을 이야기 하며 울고, 웃고, 행복 했는데...

 

지금은 모두들 어디에 있는가?

 

이제야 조금씩 알 것 같다.

세월 따라 인연도 달라지는 것을...

사람도 변한다는 것을...

어쩔 수 없이가 아니라 삶의 시간에 따라서 달라 질 수 밖에 없음을...

 

그러나 한 가지 마음 속에서는 지울 수 없다는 것을...

 

얼굴은 잊혀져 가더라도 그 때의 그 아름다운 추억들은 마음 속에 있다는 것을 ...

 

서서히 가라. 생각하는 여유를 가져라. 그것이 힘의 원천이다.

 

노는 시간을 가져라. 그것이 영원한 젊음의 비결이다.

 

독서하는 시간을 가져라. 그것이 지식의 샘이 된다.

 

사랑하고 사랑받는 시간을 가져라.. 그것은 신이 부여한 특권이다.

 

평안한 시간을 만들어라. 그것은 행복에의 길이다.

 

웃는 시간을 만들어라. 그것은 혼의 음악이다.

 

남에게 주는 시간을 만들어라. 자기 중심적 이기에는 하루가 너무 짧다.

 

노동하는 시간을 가져라. 그것이 성공을 위한 대가이다.

 

오늘 자신이 걸어 온 길을 뒤돌아 보세요.

 

항상 밝고 건강한 삶 영위하시길 소원합니다~

[출처] 인연도 변한다.|작성자 치악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글이 없습니다.

닉네임 0000.00.00
LOGIN

최신글이 없습니다.

최신글이 없습니다.